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
올댓코리아

해양수산부, 국립해양조사원 찾아 해양조사 현안을 점검하고 방사능 조사 직원 격려

박성훈 해수부 차관, 국립해양조사원 본원과 해양2000호 방문

이현우 기자 | 기사입력 2023/10/17 [17:05]

해양수산부, 국립해양조사원 찾아 해양조사 현안을 점검하고 방사능 조사 직원 격려

박성훈 해수부 차관, 국립해양조사원 본원과 해양2000호 방문

이현우 기자 | 입력 : 2023/10/17 [17:05]

▲ 해양수산부


[올댓경기=이현우 기자] 박성훈 해양수산부 차관은 10월 17일 해양조사 관련 주요 현안을 점검하기 위해 국립해양조사원을 방문했다.

먼저, 박 차관은 부산항 제5부두에 정박해 있는 ‘해양2000호’를 찾아 북태평양 후쿠시마 방사능 모니터링을 수행하고 돌아온 담당자들의 노고를 격려하는 한편, 방사능 조사 시 특별히 안전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.

다음으로, 부산 영도구에 있는 국립해양조사원 본원을 방문하여 친환경 하이브리드(Hybrid) 해양조사선(4,000톤급) 건조와 기후변화로 인한 복합재난 발생에 대비한 해안침수예상도 제작 현황을 보고 받고,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철저히 점검하고 관리해 줄 것을 지시했다.

박 차관은 “국립해양조사원은 우리나라 관할 해역의 해양관측, 수로측량, 해도제작 등 해양조사를 담당해온 명실상부한 종합해양정보 국가기관으로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.”라며, “해양강국을 실현하고 국민의 안전과 편의를 제공한다는 사명감으로 지속해서 해양조사에 힘써 주시기 바란다.”라고 당부했다.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