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
올댓코리아

양산시립독립기념관, 3.1절 기념행사 ‘그날의 함성’

3일간 체험부스, 만세 재현 등 다양한 프로그램 선보여

이현우 기자 | 기사입력 2024/02/23 [15:38]

양산시립독립기념관, 3.1절 기념행사 ‘그날의 함성’

3일간 체험부스, 만세 재현 등 다양한 프로그램 선보여

이현우 기자 | 입력 : 2024/02/23 [15:38]

▲ 양산시립독립기념관, 3.1절 기념행사 ‘그날의 함성’


[올댓코리아=이현우 기자] 양산시립독립기념관은 개관 이후 첫 3.1절을 맞아 내달 1일부터 3일까지 ‘그날의 함성’ 체험행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.

이번 행사에서는 기념관이 개관 후 첫 번째 맞는 3.1절인 만큼 시민들이 다함께 즐길 수 있는 체험부스와 전시코너를 마련하여 삼일절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도록 마련했다.

먼저 야외 주차장 부지에서는 윤현진 기억상자 만들기를 메인 테마로 하여 매일 4가지 재료를 이용, 만들기 체험, 태극기, 무궁화 등 국가상징을 활용한 페이스페인팅도 진행된다.

특히 어린이들이 체험복(전통복장)을 입고 대형 현수막 앞에서 독립선언서 배포 등 독립만세운동을 직접 재현하는 깜짝 퍼포먼스도 준비되어 있어 행사 운영에 역동성을 더했다.

한편 실내에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. 기획전시실에서는 3.1절을 기념하여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와 공동으로 주관하는‘대한민국 임시정부'기억상자'’순회전시, 기획전시실 맞은편 강당에서는 캐리커쳐 그리기, 역사체험실에서는 태극기를 활용한 퍼즐, 팽이제작, 양산 신평만세운동을 재현한 VR게임을 체험 등 3.1독립만세운동의 현장감을 생생히 느낄 수 있다.

아울러 임시정부 국무원 7인을 형상화한 1층 포토존 앞에는 즉석사진기를 설치하여 자랑스런 임시정부 국무위원들과 소중한 순간을 담아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.

시립독립기념관 관계자는 “개관 이후 첫 3.1절을 맞이하여, 선열들의 뜨거운 나라사랑을 직접 느낄수 있는 체험부스와 프로그램을 마련했다”며 “많은 분들이 참여해 국권회복과 민족자주에 앞장선 자랑스런 역사를 느끼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”고 말했다.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